국힘 “김어준, 北이 시신 태운 것 화장이라더니 또 궤변” 심의신청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2020년 9월 북한군이 피살한 해수부 서해어업지도관리단 소속 어업지도원 이대준씨의 아내가 17일 서울 서초구 서울지방변호사회 변호사회관에서 전날 대통령실과 해양경찰이 발표한 이른바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 관련 기자회견에서 이씨의 아들이 윤석열 대통령에게 쓴 편지를 대독하던 중 눈물을 흘리고 있다. 왼쪽은 이대준 씨의 형 이래진 씨. /연합뉴스

국민의힘 미디어특별위원회는 17일 서해 공무원 피살사건과 관련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과 MBC ‘뉴스데스크’ 보도에 대해 방송심의위원회 심의 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Read Previous

오타니, '6이닝 무실점-멀티히트' LAA 4-0으로 승리요건 갖추고 내려와

Read Next

The Eagles introduce a new wordmark design for the tea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