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넘은 F-5E 전투기 추락… 조종사 탈출 시도했지만 실패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11일 경기 화성시 정남면 관항리의 한 야산에서 군 관계자가 추락한 F-5E 전투기 기체를 살펴보고 있다. 공군에 따르면 공군 10전투비행단 소속인 이 전투기는 이날 오후 1시 44분쯤 이륙한 공군 기지에서 서쪽으로 약 8㎞ 떨어진 야산에 추락했고, 조종사는 순직했다. /연합뉴스

공군 F-5E 전투기 한 대가 11일 경기도의 한 야산에 추락해 조종사가 순직했다. 공군은 이날 오후 1시 44분쯤 경기 화성의 한 야산에 공군 10전투비행단 소속 F-5E 전투기 한 대가 추락, 조종사 심모(30대) 대위가 순직했다고 밝혔다.

Read Previous

러시아, 미국과 회담 하루 만에 '군사 훈련'

Read Next

교갱협, 신임 대표회장 김성원 목사 선출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