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2021 지역한인회 상견례및 2차 정기 이사회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2021 지역한인회 상견례및 2차 정기 이사회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회장 이주향)는 지난 2월24일 2021지역 한인회장 상견례및 제2차 정기이사회를 개최하였다.

이주향 회장은 환영사를 통하여 미 동북부지역 한인커뮤니티가 지난 2020년 펜데믹 기간동안  어려움에 처해 있는 동포들을  적극적으로 돕고 응원하고 격려하며 하나되는 한인 커뮤니티로  한 발자욱 더 성장했음에 감사하다. 2021년도 모두 함께 더 소통하고 하나되어 발전된 한인 커뮤니티를 향하여 노력하자 하였다.

장원삼 뉴욕총영사는 축사를 통하여  코로나 상황에도 불구하고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가 이주향 회장을 중심으로 지역 한인회 크고작은 행사를 찿아다니면서 다양한 지원과 지역  한인회가 교류와 협력증진을 위해 노력한것으로 알고 있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인사회의 화합과 발전및  지역한인회의 교류와 협력증진의 역활과 기여를 기대한다 하였다.

또한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명예 이사로 위촉된 패티김 펜실바니아주 하원의원, 킴벌리 피오렐로 커네티컷 주하원의원, 데이빗오 필라델피아 광역시위원의 축사들이 이어졌는데 이들은 한인커뮤니티의 발전을 위한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와 소통과 협력 을 약속하였다.

이날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활동지역인 뉴욕 뉴저지 펜실베니아 델라웨어 커네티컷  매사추세츠가 관할지역이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13개 한인회 현직회장들이 모두 참석하였으며,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와 지역한인회들 간의 소통과 단합된 모습이  연출되었다.

찰스윤 뉴욕한인회장은 인사말을 통하여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는 지난 2020년 뉴욕한인회가 ‘KA VOTE’를 창설하여 한인 유권자및 보팅파워를 미전역에 구축하려 할때 적극적으로 참여 협력하였으며, 이번 마크 렘지어 역사왜곡 논문 규탄 ‘성명서’ 발표에도  지역한인회들의 연결을 통한 단합의 힘을 보여줌에 감사하다 “ 하였다.

손한익 뉴저지한인회장은” 어느 단체가 더 잘하나 보다, 함께 단합하여 일을 할수 있을때에  감사함을 더 느끼게 되는데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 주최,뉴저지한인회 주관으로 개최되었던 마크 램지어 역사왜곡 논문 ‘규탄대회’에서도 연합의 의미를 더 느끼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더욱더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에 적극 협력 하겠다 하였다.

이외에 오기정 커네티컷 한인회장, 황샤론 대필라델피아한인회장, 김은진 델라웨어한인회장, 서영애 매사추세츠한인회장, 좐안 퀸즈한인회장, 성티나 대남부뉴저지한인회장, 최태석 중앙펜실베니아 한인회장등 13인의 한인회장들은  인사말을 통하여 관할지역 현황과  2021년 소속한인회 사업들을 소개 하기도 하였으며,  발전된 동포사회를 향한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와의 협력을  강조하였다.

이세목 이사장의 환영사와 개회선언으로 시작된 이사회에서 성티나 부회장( 현 대남부뉴저지한인회장) 의   동영상을 이용한 전반기 활동보고, 김은진 재정 부회장 (현 델라웨어 한인회장)의 파워포인트를 이용한  자세히 명시된 재정보고, 최제복 박윤모 감사의 감사보고, 이주향 회장의 후반기 사업계획및 수입지출예산안 상정등이 모두 통과 되었으며, 특별 상정안건이었던  회칙개정위원회, 성명서 위원회의 인준이 있었다.

특별히 7분 동영상으로 제작된 활동보고는 2020년  어려운 펜데믹 기간동안에도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가 5개 주에서 활동하는 각지역 한인회 및 타단체를 직접방문하며 격려하고  후원도 하는  50여개의 다양한 모습이 보여 펜데믹 기간의  왕성한 활동도 잘 알수 있었다.

새로영입된 ‘이사’로는 민주평통뉴욕협의회 양호 회장, 뉴저지 로렐부룩양로원 성종선 원장, 필라델피아 델라웨어에서 활동하는 지미정 로펌대표 지미정 변호사가 소개되었다.

회칙개정위원회는 최제복(전 퀸즈한인회장, 박상익(전 대필라델피아한인회장), 이경하(전 커네티컷한인회장), 이세목(전 뉴욕한인회장), 이주향( 현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장)로 인준되었으며, 성명서위원회는 손한익(뉴저지한인회장), 김은진(델라웨어한인회장),앤디설( 전 맨하탄한인회장),오기정( 커네티컷 한인회장), 이주향 회장이 인준되었다.

미동북부한인회연합회는 2021년 사업으로 제 2회 차세대리더쉽 세미나를 주뉴욕총영사관과 공동으로 주최,  각 지역한인회 및 우수단체 사업 홍보대행,  각지역 한인회 임원 넷워킹 만찬, 우수한인회 성공사례 발표및 표창갈라디너등을 계획하고 있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펜트하우스2′, 더욱 얼얼해질 “마라맛 관전 포인트 셋”

Read Next

자전거 옹호자들은 MLK Drive가 자전거와 보행자에게만 영구적으로 개방되기를 원합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