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라에서 한국까지 직항(대한항공)운행 개설 여부 설문조사 진행

필라에서 한국까지 직항(대한항공)운행 개설 여부 설문조사 
더 많은 교민의 설문지 응답 참여가 요구됨..

필라델피아 국제공항(PHL)은 지난해 12월 주필라델피아 출장소 및 한인회와의 협의를 거쳐, 우선 직항노선 개설에 대한 설문조사를 공동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번 설문조사는 주필라델피아 대한 민국 영사관과 한인회가 여러 한인 단체들과 함께 실시하고 있으며 현재 첼튼햄 H- Mart 안 가연떡집 앞에서 설문조사 테이블을 열어 최대한 많은 한인교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현재 필라델피아 국제공항에는 한국으로 가는 직항로가 없다. 그래서 필라는 물론 남부뉴저지에 거주하는 많은 한인교민들의 한국여행일정은 뉴저지 뉴왁국제공항(EWR)이나 대부분은 뉴욕 존 케네디공항(JFK)까지 가야하는게 현실이다.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직항 노선 개설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논리를 개발하고 항공사를 접촉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필라델피아 국제공항이 한국과의 직항노선을 개설하게 된다면 우리한인사회의 그동안의 번거러움을 해소하고,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는 편리함을 누리는데 큰 도움이 될것이다.


필라델피아 한인회 자원봉사자들이 설문지 작성처에서 설문지 테이블을 운영하고 있다.

지금 실시하고 있는 설문조사는 항공사를 설득하는 기초자료로 활용되므로, 최대한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서 필라델피아 지역에 충분한 여객 수요가 있다는 것을 보여줄 필요가 있다. 항공사 접촉 및 설득, 양국 항공당국 등의 검토와 승인 절차 등을 감안시 1년 이상의 시간이 걸릴 수도 있다.

따라서 최대한 많은 사람들이 설문조사에 참여하는게 중요하며 또, 인천공항을 경유하는 아시안 커뮤니티에서도 설문조사에 참여할 필요가 있다. 따라서, 교민 한 분 한 분이 주위 사람들에게 설문조사에 대해 알리고 참여를 요청하며, 주위의 아시안 커뮤니티에 대해서도 설문조사를 설명하고 참여를 요청하는 협조가 필요하다.


김한나 봉사위원이 설문지 참여자에게 설문지 작성을 안내하고 있다.

‘필라~인천’ 미주 직항 노선 취항이 현실화된다면 첫번째는 무엇보다도 우리 교민들의 한국방문 편리성이 증대될 것이며 뉴욕에 있는 공항까지 가고 오는 시간 또는 미국내 다른 공항에서 환승하는데 걸리는 시간과 수고가 줄어들게 될 것이다.

두번째는 한국에서 필라델피아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늘어날 것이다. 필라델피아는 미국 독립선언문이 채택되고, 최초 헌법이 제정된 곳으로 역사적으로 유서깊은 곳으로 한국 관광객들에게 충분히 매력적인 곳으로 한국 관광객 증가는 우리 교민들의 수입 증가로도 연결될 수 있다.

세번째는 우리 기업의 진출이 증가할 수 있다. 필라델피아와 인근 지역은 교육, 금융, 제약/생명공학, 통신 등의 산업이 발달해 있는 미국 내에서도 10위권의 대도시로 직항 개설시 우리 기업이 진출하기에 충분히 매력적인 도시가 될 수 있다.

네번째는 위에서 언급한 관광, 경제 외에 교육,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필라델피아와 한국간의 교류가 증대될 것이며 이러한 교류 증대는 한인사회의 활성화로도 이어지게 될 것이다.

인천공항은 동북아 지역의 허브 공항으로서 인천 공항을 경유해서 다른 아시아 국가로 여행하는 사람들이 많다.  따라서, 필라델피아~인천 간 직항 노선이 개설되면 다른 아시안 커뮤니티에서도 보다 편리하게 자국을 방문할 수 있게 된다.


교민들이 설문지 응답에 참여하고 있다.

필라델피아한인회에서는 필라델피아 및 인근 지역의 아시안 커뮤니티에도 동 설문조사에 대해 설명을 했고, 동 아시안 단체에서는 매우 적극적으로 관심을 보이고 있다. 동 아시안 단체에 대해서는 설문조사 링크를 공유해 온라인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있다.

설문지는 각 한인교회와 한인단체, 한국학교, 한국 비지니스 매장에도 배포되어있고, 온라인으로 설문조사가 가능하다.

한편 필라한인회 자원봉사위원회는 필라<->한국 항공기 직항운행 설문지 작성처 테이블 운영 및  봉사자로  참여할 분을 계속 모집하고 있으며  관심이 있는 봉사자는 필라한인회 215-927-1580 로 연락하면 된다.

다음은 온라인 설문지 링크이다.
https://tinyurl.com/PHLKorea

Read Previous

백악관 “이란제 무기, 잠재적 전쟁범죄 기여에 사용”…미, 우크라에 드론 요격체계 지원키로

Read Next

[단독]나경원 저출산 부위원장 사의… “불출마 없다” 黨대표 도전 시사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