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성탄절·석탄일 대체공휴일 제안”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20일 크리스마스와 석가탄신일을 대체공휴일로 지정하자고 정부에 제안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원내대책회의에서 “내수 진작, 국민 휴식권 확대, 종교계 요청 등을 고려해 정부가 대체공휴일 지정을 확대하는 것을 검토할 때가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크리스마스는 일요일이 아니라면 하루를 더 쉴 수 있는 공휴일인데 아쉽게도 올해는 그러지 못하고 있다”고 했다. “2021년 7월 공휴일에 관한 법률이 제정될 때 국경일에만 대체공휴일이 적용되는 걸로 결정됐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Read Previous

Nick Sirianni on Jalen Hurts: ‘Chance he could play this week’

Read Next

대전하나시티즌의 명소, '하나클라이밍짐' 1주년 송년 파티 성료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