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임 만드는 김기현, 의원 만나는 안철수… 與당권주자들 기지개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6·1 지방선거가 끝나자 국민의힘 차기 당대표 후보군이 하나둘씩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직전 원내대표를 지낸 김기현 의원은 당내 의원 대화 모임인 ‘혁신 24, 새로운 미래’(새미래)를 이달 중순 발족하겠다면서 최근 의원들에게 참여를 요청하는 공문을 보낸 것으로 6일 확인됐다. 김 의원은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는 당내 싱크탱크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고 밝혔는데, 당내에서는 “김 의원이 당권 도전을 위해 세(勢)를 불리려는 의도”라는 말이 나왔다. 김 의원 측은 “안철수 의원과 윤핵관(윤 대통령 측 핵심 관계자) 등이 차기 당대표 선거를 염두에 두고 모임을 만들 거라는 얘기가 돌았는데, 김 의원이 이를 의식해 선제적으로 ‘1호 모임’을 만든 측면도 있다”고 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의원들이 5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의 수도 키이우를 방문해 전후 복구 방안 등을 논의했다. /올렉시 쿨레바 키이우 주지사 페이스북

Read Previous

엄정화, 나이 믿기지 않는 탄탄한 근육 뒤태…섹시한 카리스마

Read Next

'동상이몽2' 장수원, 아내와 대판 싸운 이유 "문 부딪힌 아내에 '그게 아프면 납골당 가겠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