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5일부터 중동 3개국 순방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 6박 8일 일정으로 아랍에미리트(UAE),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등 중동 3개국을 방문한다.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은 10일 브리핑을 갖고 “중동은 우리 최대 에너지 공급원이자 최대 해외 인프라 건설 시장으로 지속 가능 발전과 기업 진출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며 이같은 순방 계획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16~17일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 나흐얀 아부다비 왕세제와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군주의 초청으로 4년만에 UAE를 다시 방문한다. 16일 두바이에서 2020 엑스포 ‘한국의 날’ 공식행사에 참석하고, 알막툼 총리와 회담한다. 17일에는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 나흐얀 아부다비 왕세제와 회담한다.

Read Previous

미, 우크라이나 문제 '외교적 해법' 촉구

Read Next

경청장로회, 동성애 법제화 반대 천명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