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필라협의회 섬머 웨비나 시리즈 세 번째를 성공리에 종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필라협의회 섬머 웨비나 시리즈 세 번째 결과 보고및 네 번째 시리즈 안내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필라협의회 섬머 웨비나 시리즈 세 번째를 성공리에 마치고,
네 번째 시리즈는 8월 12일, 목요일 저녁 8시 30분에 갖는다.

지난주 화요일 저녁에 미국 내에서 유일하게 재미 이민 동포사회와 역사를 정리하고 연구하는 장태한 교수를 모시고 미주 한인 역사와 현재라는 주제 특강을 했다. 이날 장태한 교수는 Korean American의 정체성은 1992년 4.29 사태 이후 갖기 시작했으며, 이를 계기로 경제력 성장과 더불어 미국 사회 내에서 정치적 참여가 급증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이를 바탕으로 시민권 취득과 선거 참여도 활발해졌고, 오늘에 이르러 4명의 한인계 연방하원의원을 배출하는 등 많은 2세들이 정치권에 입문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미주 한인의 정체성을 올바로 정립하려면 올바른 한인 역사를 알아야 한다고 전하면서 미주 내에 한국학교가 한국문화와 역사를 가르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리의 이민 역사를 알아야 코리안 아메리칸으로서 정체성을 확고하게 정립할 수 있다며 한국학교의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리고 장태한 교수는 최근 미국 최초의 한인타운, 파차파 캠프를 찾아 연구 논문을 발표하고, 상해 임시정부에 민주공화정헌법을 미주 독립운동들이 기초를 만들었다는 연구 논문을 발표하는 등 활발한 연구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네 번째 웨비나는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을 모시고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주 동포의 역할이라는 주제의 특강을 갖는다. 김성곤 이사장은 4선 국회의원 지냈고, 재외 국민 참정권과 재외 동포 권익에 많은 노력하신 분이며, 최근에 재외 동포 이사장으로 선임되었다. 또한 김 이사장은 필라시 템플대학에서 공부하고 박사학위를 받으면서 필라 한인 사회와 특별한 인연이 있다.

이번 섬머 웨비나는 4회에 걸쳐 진행되고 있으며, 취지는 미국 사회의 현 상황을 올바로 인식하면서 행동할 때, 동포사회의 발전과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여하고자 하는 것이라고 한다. 미국 사회 안에서 인종 차별과 증오 속에서 서로 대립하고 경쟁하는 사회를 평화와 정의, 공존하는 사회로 바꿔 갈 때, 미국의 대외정책도 좀 더 평화와 공존을 우선하는 방향으로 변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취지와 의의를 전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필라델피아협의회 2021년 섬머 웨비나 시리즈 – 4

강사: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주제: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주 동포의 역할
일시: Aug 12, 2021 08:30 PM Eastern Time (US and Canada)
2021년 8월 12일(목), 저녁 8시 30분 – 10:00 (미국 동부시간)
2021년 8월 13일(금), 오전 9시 30분 – 11:00 (한국 시간)

Join Zoom Meeting

https://us02web.zoom.us/j/87383515531?pwd=WmlPNzBTeUFjWHNTRXY2V3NiS0J5Zz09
Meeting ID: 873 8351 5531
Passcode: 08122021

Read Previous

MLK Drive는 다리 수리를 위해 Sweetbriar Drive 남쪽의 운전자들에게 폐쇄 상태를 유지합니다.

Read Next

재미한국학교 동중부지역협의회, 제 20회 교사연수회 및 정기총회 온라인으로 개최하게 된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