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TS제주방송 심포니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 연다 – 기독신문

5



CTS제주방송(지사장:오동환) 전속 심포니오케스트라(단장:홍혜자)가 12월 12일 오후 7시 30분 제주도 문예회관 대극장에서 제5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 제주대학교 허대식 교수의 지휘로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이 믿음 더욱 굳세라>, <다 찬양하여라>, <나는 마을의 일인자(Largo al factotum della citta)> 등 찬양과 오페라 아리아를 선보인다. 특별출연으로는 바리톤 허종훈과 소프라노 전지영, 그리고 페르마타 앙상블 등이 무대에 오른다.

문화를 통한 복음전파를 목표로 2013년 창단된 CTS제주방송 심포니오케스트라는 정기연주를 통해 하나님을 찬양하고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고 있다. 또 제주도 안에서 음악인들 간의 상호교류와 연주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있다.

CTS 감경철 회장은 “CTS제주방송이 제주의 교회를 섬기며 영상선교사역을 펼칠 수 있도록 기도와 후원으로 동역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정기연주회가 하나님의 사랑이 가득 넘치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문의:064-724-9191)

박용미 기자  mee@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