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가고시마현 무인도에 자위대 기지 건설…미 함재기 훈련용”


일본 정부는 12일 일본 남서쪽 가고시마현의 무인도에 미군 전투기 훈련을 위한 자위대 기지 건설을 시작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일본 방위성은 이날 현장 환경영향평가 보고서를 공개하면서 이같이 발표했다고 일본 `교도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이번 공사는 그동안 도쿄에서 남쪽으로 약 1천250km 떨어진 태평양 이오토(Iwoto) 섬에서 실시되던 미 항공모함 탑재 전투기들의 훈련 장소를 이전하는 계획에 따라 진행되는 것입니다.

8㎢ 면적의 마게시마 섬에 4년 간 진행될 공사는 활주로와 탄약 저장시설 건설이 우선적으로 이뤄질 예정입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전후 가장 심각하고 복잡한 안보환경을 고려해 정부는 빠른 시일 안에 이 시설의 건설과 운영을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군은 앞서 도쿄 인근 아쓰기 기지에서 함재기 육상이착륙훈련(FCLP)을 실시했지만, 1990년대 초 현지 주민들의 소음 민원이 커지면서 훈련장을 이오토 섬으로 임시 이전했습니다.

마게시마 섬은 임시훈련장이 있는 이와쿠니 시에서 남쪽으로 약 400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지난 2011년 미일 간 미군 재배치 협정에 따라 후보지로 선정됐습니다.

VOA 뉴스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샌프란시스코 하얏트 호텔에서 연석회의 개최

Read Next

정부 “징용배상금, 韓재단이 기금 조성”… 피해자측 “日기업들이 책임져야” 반발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