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러시아와 개전 뒤 전사자 수 1만~1만3천 명”


지난 2월 시작된 러시아와의 전쟁에서 전사한 우크라이나 병사가 1만3천 명에 달한다고 미하일로 포돌랴크 우크라이나 대통령 보좌관이 밝혔습니다.

포돌랴크 보좌관은 어제(1일) 우크라이나 텔레비전 방송에 “전사자가 1만에서 1만2천500, 1만3천 명 사이”라고 말했습니다.

포돌랴크 보좌관은 이같은 수치가 우크라이나 군 참모부와 최고 지휘부의 공식 수치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전사자 수에 대해 이야기하는 데 열려 있다”면서, 전사자 보다 더 많은 수의 군인들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은 지난달 한 공개행사에서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러시아 군 사상자 수가 10만이 넘을 걸로 추정된다며, “우크라이나 군도 비슷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How does Doc Rivers win with undermanned teams? Just ask him

Read Next

한국 12년 만의 월드컵 16강 진출… 대~한민국 기쁨의 눈물바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