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청년들 못지킨 미안함, 영원히 떠나지 않을 것”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6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미사에 참석해 기도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6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열린 ‘이태원 핼러윈 참사’ 희생자 추모 미사에 참석했다. 지난 4일 종로구 조계사 ‘추모 위령 법회’, 전날 백석대 서울캠퍼스에서 열린 ‘위로 예배’에 이어 사흘 연속 종교계 추모 행사를 찾은 것이다. 윤 대통령은 전날 끝난 5일간의 국가 애도 기간엔 매일 합동 분향소를 찾았었다.

Read Previous

NFL Sunday open thread, Week 9

Read Next

Philadelphia sports fans, you need to freaking calm down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