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흉기 위협해 금고 속 1500만원 강탈한 20대…긴급체포


ⓒ News1 DB

어머니를 흉기로 위협해 금고에 보관하고 있던 현금 등 금품을 훔쳐 달아난 20대 남성이 범행 4시간여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특수강도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30분께 인천 서구 청라동 한 빌라에서 어머니인 50대 B씨를 흉기로 위협해 현금 1500만원과 휴대폰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부상을 입지는 않았으나, A씨 도주 직후 주거지를 방문한 보일러 수리기사의 도움을 받아 외출 중인 남편에게 연락을 취했다. B씨의 남편은 연락을 받고 귀가해 A씨의 범행 1시간 뒤인 오전 11시30분께 경찰에 신고를 접수했다.

경찰은 신고 접수 후 A씨를 추적해 인천 중구 운서동 노상에서 A씨를 검거했다.

조사 결과 A씨는 가출해 부모와 연락을 끊고 왕래를 하지 않고 있다가, 부모가 주거지 내 금고에 현금을 보관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범행을 계획했다.

이후 부모의 주거지를 찾아갔으나, B씨가 문을 열어주질 않자 택배기사로 위장해 주거지를 들어간 뒤 흉기로 위협해 돈을 빼앗아 달아났다.

경찰은 A씨의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또 구속영장 신청 여부도 검토 중이다.

(인천=뉴스1)

Read Previous

Instant observations: Sixers lose barnburner to Knicks

Read Next

Barstool Sportsbook promo code: $1k CFB risk-free bet, $150 NFL TD bonus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