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尹, 젊은 청년 많이 숨져…부모된 심정으로 가슴 아파해”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 서울 용산구 이태원 핼러윈 압사사고 현장을 찾아 소방과 경찰의 설명을 들으며 살펴보고 있다./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이태원 핼로윈 참사’와 관련해 “젊은 청년이 많이 숨져서 부모된 심정으로 가슴 아파했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Read Previous

Eagles mailbag: Let’s start talking about compensatory picks

Read Next

블링컨 장관 “러시아, 곡물 수출 합의 불이행으로 식량 무기화”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