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옥 “3류 판타지 소설가도 안 써…김의겸 기자 한 것 맞나”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전여옥 전 의원/조선일보DB

KBS 기자 출신인 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은 25일 한동훈 법무장관의 ‘청담동 술자리’ 의혹을 제기한 더불어민주당 김의겸 의원을 겨냥해 “30명이 동시에 술자리에 떴다? 3류 판타지소설가도 안 쓴다”라고 했다.

Read Previous

[올어바웃 중간선거] 미 대통령 국정운영 '중간평가' 성격

Read Next

Podcast: Eagles trade deadline talk, and a look at Week 7 results around the NFL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