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빨치산’ 주제 책 추천…“추천하는 마음 무거워”


문재인 전 대통령이 23일 ‘빨치산’을 주제로 한 책을 추천했다.

문 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책을 추천하는 마음이 무겁다”며 ‘아버지의 해방일지’라는 책을 소개했다.

문 전 대통령은 “요산문학상 수상으로 이미 평가받고 있지만 제 추천을 더하고 싶다”며 “32년 전의 ‘빨치산의 딸’을 기억하며 읽는 기분이 무척 좋았다”고 했다.

이어 “해학적인 문체로 어긋난 시대와 이념에서 이해와 화해를 풀어가는 작가의 역량도 감탄스럽다”고 밝혔다.

문 전 대통령이 이 책을 추천한 배경을 두고 최근 정치권에서 다시 불거진 ‘주사파 논쟁’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기도 한다.

문 전 대통령은 퇴임 후 소셜미디어를 통해 ‘지정학의 힘’, ‘짱깨주의의 탄생’, ‘시민의 한국사’ ‘하얼빈’등 여러 권의 책을 추천했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Mailbag: The Eagles will be buyers at the NFL trade deadline, but could they also sell?

Read Next

Eagles trade deadline rumor and report tracker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