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판 없는 오토바이, 단속 경찰관 매달고 도주 ‘아찔’


번호판 없는 오토바이를 몰던 운전자가 단속 나온 교통경찰관을 매달고 달린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 TV’에는 ‘단속 경찰 매달고 도주하는 무판 오토바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사건은 지난 8월27일 오후 4시쯤 부산 부산진구 한 도로에서 발생했으며, 영상에는 오토바이 운전자 A씨가 길 가장자리에 오토바이를 세워두고 신호를 기다리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후 경찰관이 번호판을 달지 않은 오토바이 운전자 A씨를 단속하려고 다가갔지만, 오토바이 운전자 A씨는 갑작스럽게 도주했다.

당시 경찰관은 도주하는 A씨 오토바이 뒷좌석 손잡이를 붙잡고 다리에 힘을 준 채 버텼다. A씨가 그대로 달리면서 경찰관은 몇 미터를 위험하게 끌려갔다.

사건 발생 직후 오토바이 운전자 A씨는 앞에 있던 흰색 승용차를 들이받고 멈춰 섰다. 경찰관은 재빨리 오토바이 앞으로 간 뒤 다시 A씨가 도주하지 못하도록 막아섰다.

해당 영상을 본 한문철 변호사는 “이 경찰관은 무전을 통해 ‘번호판이 없는 오토바이가 도로에 있다’라는 정보를 입수하고 확인하러 가는 길이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만약 경찰이 넘어져서 다치면 특수 공무집행 방해로 크게 처벌받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당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 반드시 엄중한 처벌이 있었으면 좋겠다”라며 “강력한 처벌이 답이다. 경찰관이 다치지 않아 다행이다”라는 등의 반응을 남겼다.

[서울=뉴시스]

Read Previous

'미 공화, 하원 다수당' 중간선거 예측 조사…베네수엘라 출신 미 불법이주자 즉시 추방

Read Next

Post Flight: Eagles beat Dallas Cowboys to move to 6-0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