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국회의장, 필즈상 허준이 교수와 오찬 격려…허준이 “수학 충분히 가르치지 못하면 현대사회에서 문맹”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김진표 국회의장이 19일 오후 필즈상 수상자인 허준이 교수와 오찬을 위해 국회 사랑재에 들어서고 있다./연합뉴스

김진표 국회의장은 19일 국회에서 한국계 최초로 ‘수학계 노벨상’이라 불리는 필즈상을 수상한 허준이(39)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등과 오찬을 가졌다. 이날 오찬은 수학자 출신인 박경미 국회의장 비서실장이 제안하면서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Read Previous

이란 “미국과 죄수 교환 준비돼 있어”

Read Next

Eagles-Browns 2022 training camp joint-practice notes, Day 13: Lots of trash talk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