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타이완 정·관계 주요 인사 7명 제재 


중국이 16일 타이완 정치인 7명에 대해 제재를 가했습니다.

중국 공산당 타이완 판공실 대변인은 이날 샤오메이친 주미 타이베이 경제문화대표부(TECRO) 대표 등 7명을 ‘완고한 타이완 독립 분자’ 명단에 올린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면서 제재 명단에 오른 이들은 앞으로 중국과 홍콩, 마카오를 방문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들과 관련된 기업과 투자자들 또한 중국에서 수익 활동을 할 수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의 이번 제재는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의 타이완 방문에 이어 미 의회 대표단이 타이완 방문을 마치고 돌아간 다음날 나왔습니다.

타이완은 중국의 제재 조치에 즉각 반발했습니다.

타이완 외교부 대변인은 “타이완은 법치를 지지하는 민주주의 국가로 권위주의 정권에 의한 협박과 위협에 절대 굴복하지 않을 것이며 중국은 타이완에 이를 강요할 권한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로이터 통신을 참조했습니다.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Eagles cut some guys

Read Next

[속보]尹 “도어스테핑 계속 할 것…직 수행과정 투명하게”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