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 아니면 누가 당 개혁하나”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정성호 의원

친명(親明·친이재명)계 좌장인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의원은 2일 인천 계양을 보궐선거를 통해 국회에 입성한 이재명 의원에 대해 “앞으로 당의 개혁을 이끌고, 책임 있는 역할을 해야 하지 않겠나”라고 했다. 정 의원은 이날 본지 통화에서 지방선거 패배 이후 나오는 ‘이재명 책임론’에 대해 “현재 당을 개혁하고 이끌어갈 인물이 이 의원 말고 누가 있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Read Previous

이병헌, 미소도 훈훈

Read Next

손석구, 최민철과 다정한 어깨동무…"화해한 구씨와 백사장"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