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 학생들, ‘제47회 E-보건학종합 학술대회’ 대상 수상 : 교육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한동대

▲김수민 씨가 대상(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동대

한동대학교(총장 최도성) 국제개발협력대학원 석사과정 졸업생 김수민, 첨단융합학과 박사과정 에르미아스 타데세(Ermias Taddesse) 학생이 대한보건협회 주최 국내 보건학 분야의 저명한 학술대회인 2022년 제47회 E-보건학종합 학술대회 학생연구 경연부문에서 대상인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수상 연구는 HIV, 결핵, 말라리아 분야 국제원조금액 할당이 개발도상국 수요에 기반하여 진행되고 있는지를 분석한 것으로, 김수민 씨의 한동대 국제개발협력대학원 석사논문에 기반했다.

연구에 함께 참여한 에르미아스 타데세(Ermias Taddesse) 박사과정생은 에티오피아 유학생으로 국제사회와 개발도상국의 인구·출산 문제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김영진 한동대학교 국제개발협력대학원 원장은 “이번 연구는 국제보건 분야 원조예산 분배에 대한 적절성을 탐구하는 연구로, 매우 큰 의미를 갖는다”며 “2년간 지속되는 팬데믹 상황으로 연구에 집중하기 쉽지 않은 여건 속에서도 이런 좋은 성과를 낸 학생들이 대견하다”고 말했다.

한동대 국제개별협력대학원은 개발도상국 취약계층이 직면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동참하는 현장 중심 개발협력전문가 양성을 목표로 전문성 있는 인재를 배출하고 있다.

◈‘2022년 창의융합형 공학인재양성 지원사업’ 선정

한동대학교는 이와 함께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2022년 창의융합형 공학인재양성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산업계 수요와 대학 특성에 맞는 교육프로그램을 대학 자체적으로 수립·운영해 창의적인 공학인재를 양성하고 지역산업을 주도하는 인력을 배치하기 위한 공학교육 혁신사업이다.

10개 미래 신산업 분야별(AR/VR, IoT 가전, 디지털 헬스케어, 미래형 이동수단, 차세대 반도체, 소재, 차세대 디스플레이, 저탄소 에너지 기술, 지능형 로봇, 스마트 팩토리)로 선정된 주관 대학과 참여 대학들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운영하게 된다.

한동대는 이번 사업에 ‘지역산업 혁신을 위한 미래형 모빌리티 신산업 선도 공학인재 양성’을 목표로 지원해 최종 선정됐다. 이로써 한동대는 올해 3월부터 2028년까지 약 11억 원의 정부지원 연구개발비와 산업체, 지자체 지원을 받게 된다.

또 한동대는 지역기업 발전을 주도할 친환경/미래형 스마트모빌리티 기술 전문인력 양성 교육과정과 무전공으로 입학한 학부생들의 전공 융합 캡스톤 설계, 스마트 모빌리티 관련 학부생 연구발표와 창업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남일우 공학교육혁신센터장(공간환경시스템공학부 교수)은 “창의융합형 공학인재양성지원 사업은 학생의 전공역량·융합역량·글로벌역량을 강화하고 우리 대학의 공학 학부 간 연합체 역할을 해왔던 사업”이라며 “지금까지의 긍정적인 파급효과를 이어나가, 새로운 단계의 사업으로 지역 산업체와 6년간 미래형 모빌리티 분야에서 신산업 역량을 함께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우리 대학 학생들의 지경을 넓혀갈 뿐 아니라 지역 산업체와 협력할 기회를 증진하여, 궁극적으로 공학 인재 양성과 공학 학부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동대는 지난 2012년부터 창의융합형 공학인재양성지원사업 1-2단계에 선정돼 10년간 공학교육혁신센터를 운영한 바 있다.

Read Previous

文 대통령 “문재인 지키기? 선거용…누가 와서 지켜줍니까”

Read Next

러시아 돈바스 공세 강화…우크라이나 저항으로 진전 못 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