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대통령, 1만5천개 교량 보수에 270억 달러 투입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14일 지난해 통과된 인프라 법에 따라 전국의 교량 보수에 수백억 달러를 투입한다고 밝혔습니다.

미 교통부는 이날 발표에서 향후 5년간 미 전국 수 천개의 교량 보수에 270억 달러를 투입하겠다며 이는 고속도로 체계가 만들어진 이후 교량에 대한 가장 큰시설 투자라고 설명했습니다.

교통부 설명에 따르면 이번 예산은 1만 5천 개의 교량 보수에 투입됩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발표에서 특히 이 자금은 교외 지역에 위치한 작은 공동체에 위치한 교량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며, 악화된 교량은 경제를 해치며 구급 대원들의 반응 시간을 더 오래 걸리게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어 자신에게 온 한 통의 편지 내용을 소개하며, ‘바로 이것이 당신이 우리를 생각한다는 것을 보여주는 기회’라고 말했다며 “우리는 당신을 생각하고 있고, 이 일을 해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또 이번 교량 보수에 대한 투자는 전체 마을과 지역을 새로운 기회로 연결하는 것을 도울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국가 교량 현황(NBI)의 2021년도 자료에 따르면 현재 미국 내 낙후된 교량은 4만 3천 개 이상입니다.

VOA 뉴스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Philaldelphia는 직원의 COVID-19 백신 의무 기한을 1월 24일로 연기했습니다.

Read Next

광주 아파트 붕괴 5일째 수색 재개…“실종자 구조 최우선”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