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 특전사 박군XUDT 육준서 연합작전 '최고의 1분'..CP "인간의 책임에 대해 고민"('공생의법칙')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SBS ‘공생의 법칙’이 재미와 의미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2주 연속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신년특집 ‘공생의 법칙’에서는 수중 생태계를 위협하는 뉴트리아, 배스, 브라운 송어, 황소개구리에 대해 다뤘다. 김병만, 배정남, 박군과 함께 육준서, 최영재, 셰프 이연복이 생태계를 위한 든든한 지원군으로

Read Previous

연준 부의장 지명자 “인플레이션에 강력 대응”

Read Next

제15회 부울경 기독교수 선교대회, 부산 고신대서 개최 : 교육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