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오미크론 백신 3월 출시"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오미크론 변이 백신이 오는 3월 출시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는 10일, JP모건 화상 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불라 CEO는 화이자사가 미국 보건당국으로부터 새 백신을 승인받은 뒤 이르면 오는 3월에 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화이자는 수많은 백신 제조 설비를 구축해 놓았기 때문에 이처럼 백신 제조를 즉각적으로 바꾸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불라 CEO는 덧붙였습니다.

불라 CEO는 또 코로나 백신은 궁극적으로는 대부분의 사람이 매년 1회 맞아야 하는 백신이 될 것이라면서, 고위험군의 사람들은 1회 이상의 접종을 필요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제약회사 ‘모더나’의 스테판 방셀 CEO는 10일 ‘CNBC’ 방송에 출연해 오는 가을 출시를 목표로 오미크론 변이 대상의 추가 접종, 부스터샷 개발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방셀 CEO는 그러면서 곧 오미크론 변이를 겨냥한 부스터샷 임상 시험에 들어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 이 기사는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Adblock test (Why?)

Read Previous

'돌싱글즈2' 김은영, 인스타 라이브 "이창수 이젠 안 좋아해"

Read Next

‘李 변호사비 대납 의혹’ 제보자 사망에 與 “후보, 고인과 아무 관계 없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