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이정재, ‘깐부’ 오영수 골든 글로브 수상에 “함께 했던 장면 모두 영광”



  • 사진=이정재 인스타그램

배우 이정재가 골든 글로브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오영수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이정재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한 장면과 함께 오영수의 골든 글로브 수상을 축하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일남 선생님, 축하드린다”며 “선생님과 함께 했던 장면들 모두가 영광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선생님의 깐부로부터”라고 오영수를 향한 마음을 표현했다.

오영수는 ‘오징어 게임’에서 1번 참가자 오일남 역을 맡아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그는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제79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TV 남우조연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오징어 게임’에서 성기훈 역으로 출연해 오영수와 호흡을 맞춘 이정재 역시 골든 글로브에 TV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지만 수상에는 실패했다.

Read Previous

John McMullen: 더 나은 기회를 위해 이글스의 희생된 만족 vs. 벅스

Read Next

미-러 '우크라이나 위기' 회담…미얀마 수치 고문 4년형 추가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