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국민가수’ 이소원, 국민 국악소녀 가능성 보여준 ‘야상곡’



국악소녀 이소원이 ‘국민가수’에서의 새로운 도전을 아름답게 마무리지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조선 ‘국민가수’에서 ‘1대 1 데스매치’가 진행된 가운데, 이소원은 가수로서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증명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소원은 지난 10월 ‘국민가수’ 중등부 참가자로 등장해 김윤아의 ‘야상곡’을 열창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본선 1차 팀 미션에서는 파격적인 ‘스피드’ 무대를 선사하며 흔들림없는 가창력과 퍼포먼스 능력까지 보여줘 극찬을 받았다.

또한 1대 1 데스매치에서는 방탄소년단(BTS)의 ‘전하지 못한 진심’을 국악 창법으로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아쉽게 대결에서는 패했지만 한국적 정서의 보컬과 유일무이한 매력을 자랑하며 대중에게 깊은 울림을 전달했다.

이소원이 ‘국민가수’를 통해 마스터과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은 만큼, 앞으로 보여줄 가수로서의 새로운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미스트롯2’에서 초등부 맏언니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이소원은 린브랜딩과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다채로운 활동을 벌이고 있다. 지난 3월엔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엄마’를 발매한 후 팬들에게 위로와 힐링을 선사하며 극찬을 받기도 했다.

Read Previous

팟캐스트: Eagles는 이미 Jalen Hurts가 2022년 이후의 쿼터백이 아니라고 결정했습니까?

Read Next

“대선 후보들, ‘낙태’에 대한 정치적·윤리적 입장 밝히라” : 사회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