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자영업 지원, 국채 찍어 충당”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이덕훈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취임 후 100일 이내에 50조원을 한 번에 투입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코로나 피해 보상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50조원 중 43조원은 손실보상 직접 자금으로 자영업자·소상공인의 ‘코로나 손실’을 업종별로 최대 5000만원까지 보상하는 방안이다. 5조원은 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해 최대 50조원 규모의 초저금리 대출 지원에 사용되고, 2조원은 각종 세제 감면 혜택 지원에 투입된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피의게임’ 최연승, 박지민 믿었다 배신 당해 지하실行…위층 올라가는 통로 발견

Read Next

강호 목사, ‘적십자 박애장 금장’ 수상 : 사회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