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바닥 식사도 행복한 무리뉴 “승점 3점에 맛있는 식사”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OSEN=서정환 기자] 조세 무리뉴 감독이 길거리 식사를 즐겼다. 무리뉴 감독이 지휘하는 AS로마는 지난 28일 칼리아리 원정경기서 2-1로 이겼다. 경기 후 무리뉴 감독은 길바닥에서 식사하는 자신의 사진을 SNS에 올렸다. 무리뉴는 “경기 종료. 승점 3점. 맛있는 식사(드레싱룸에 갈 수 없어)”라는 글을 올렸다. 길바닥에 자리를 잡은 무리뉴는 포장한

Read Previous

‘선교 도시’ ㈜프로미스랜드, 홍보관 세움 감사예배 : 라이프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Read Next

SEPTA는 가능한 대중 교통 노동자 파업을 피하기 위해 TWU Local 234와 거래를 체결했습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