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레드벨벳 조이, 명품백보다 더 빛난 명품 각선미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명품 각선미를 뽐냈다.조이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조이는 블랙 터틀넥 니트와 그린 계열의 체크 미니 스커트를 입고 특유의 11자 각선미를 선보였다.

조이는 C사 명품백을 들고 도도한 표정으로 화면을 응시하고 있다. 평소 별명이 ‘섹시 다이너마이트’일 정도로 도도한 섹시미를 자랑하는 조이는 이번 사진에서도 가을 여인의 고혹적 매력을 듬뿍 과시했다.

한편 조이는 가수 크러쉬와 공개 열애 중이다.



Read Previous

Eagles는 Jimmy Kempski와 채팅합니다.

Read Next

법원, 김화경 목사에 S목사 관련 동영상 삭제 명령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