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늦둥이 아빠’ 김구라 “내 행복이 우선…아이에 올인 안 할 것”(‘동상이몽2’)



  •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인 김구라가 늦둥이 둘째 육아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김구라는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최근 품에 안은 늦둥이 둘째를 언급했다.

이날 MC들은 기저귀 케이크를 건네며 김구라의 둘째 출산을 축하했다.

52세 나이에 둘째를 얻게 된 그는 “뒤늦게 좋은 일이 생겨서 너무 고맙다. 예전에 제가 동현이를 키웠을 때가 28살이었다. 그땐 잘 몰랐다”며 “중간에 약간 좀 인큐베이터에 있었지만 다행히 건강해서 잘 크고 있다. 걱정해주셔서 고맙다”고 인사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저한테 축하 문자를 줬는데 저는 항상 답을 그렇게 했다. ‘고맙다. 내가 즐겁도록 노력하겠다. 내가 즐거워야 아이가 즐겁다’고 했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항상 제 행복이 우선”이라며 “아이한테 올인하고 이러지 않겠다. 일방적으로 희생할 생각이 추호도 없다”고 힘주어 말했다.

한편 김구라는 지난해 12세 연하의 비연예인 여성과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그는 최근 둘째 아들 출산 소식이 전해져 화제가 됐다.

Read Previous

Eagles 스냅 카운트 분석: Panthers에서 5주차

Read Next

사우스웨스트 항공, 필라델피아 국제공항에서 항공편 결항 계속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