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스턴 수상해" 상대 투수 의혹 제기, 설마 또 사인 훔치기?



[unable to retrieve full-text content]

[OSEN=이상학 기자]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새겨진 ‘사인 훔치기’ 주홍글씨는 쉽게 지워지지 않고 있다. 시카고 화이트삭스 투수 라이언 테페라(34)가 경기 종료 후 공식 인터뷰에서 휴스턴에 사인 훔치기를 의심하는 ‘돌직구 발언’으로 의혹을 제기했다. 테페라는 1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개런티드레이트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아메

Read Previous

호주 시드니, 106일 이어진 봉쇄 해제 

Read Next

“그리스도의 게릴라로 투입시킨다” – 기독신문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