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윤x최동석, '노키즈'인데 아이들과? 식당 이중잣대 비판 쇄도(종합)[Oh!쎈 이슈]



[OSEN=김보라 기자] 방송인 박지윤(43), 최동석(44) 부부가 ‘노 키즈 존’(No Kids Zone) 식당에 아이들과 함께 방문했던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얼굴과 이름이 알려진 유명인들에게는 예외 조항을 두었던 식당 주인에게 비판의 화살이 향하고 있는 모양새다.

Read Previous

중국, 캄보디아에 2억7천만 달러 원조 약속

Read Next

[제106회 총회속보 12신] WEA 결의 ‘유보’ 불필요한 논쟁 피한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