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10월에 5~11세 화이자 백신 승인 예상”

미 보건당국이 12살 미만 어린이에 대한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사용을 10월말에 승인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상황을 잘 아는 두 소식통은 로이터에 내달 말까지 5살에서 11살 어린이에게 화이자 백신의 사용 승인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고위 보건 당국자들이 믿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화이자는 이달 말까지 해당 연령대에 대한 미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요청하기에 충분한 임상시험 자료를 확보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FDA는 화이자의 승인 신청 이후 3주 이내에 결정을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 소식통은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이 10일 국립보건원(NIH) 직원들이 참석한 온라인 미팅에서 일정의 윤곽을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모더나는 화이자보다 약 3주 더 걸릴 것으로 보이며, 모더나에 대한 결정은 11월에 나올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로이터

 

Read Previous

승객 다친 SEPTA 버스 총격 사건으로 2명 기소

Read Next

공수처 “검색어 ‘오수’는 ‘김오수’ 아닌 도이치모터스 회장 이름”…국민의힘에 반박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