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라스’ 이국주 “결혼 앞둔 슬리피, 집들이 때 생수 들고 왔다가 이웃들 오해”



  • MBC ‘라디오스타’

개그우먼 이국주가 과거 가상커플로 호흡을 맞췄던 슬리피와의 웃픈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박선영, 이국주, 경리, 옥자연 등이 출연해 ‘겉바속촉’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이국주는 과거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가상 부부로 출연했던 가수 슬리피와의 인연과 오해를 소개했다.

그는 “생각보다 사람들이 깊은 사이로 생각하더라”며 “잊고 있다가 슬리피가 결혼한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관심들이 다시 생겼다”고 말했다.

슬리피는 4년 간 교제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오는 10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이국주는 “댓글을 봤는데 ‘이국주는 어떡하냐’ ‘이국주도 한 명 소개해주고 가라’더라”며 “근데 더 약간 애매한 댓글은 ‘이.국.주’라고 써 있는 게 더 애매하더라. ‘이 사람은 뭐지?’ 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얼마 전 자신의 집에 집들이를 온 슬리피가 실수를 해 사람들의 오해가 생겼다고 밝혔다.

그는 “슬리피가 오는 날 ‘뭐 사갈까’ 하길래 ‘돈도 없는데 됐다. 물이나 사와’라고 했다”며 “오빠가 초인종을 누르길래 봤는데 슬리피 뒤에 누가 있더라. 아래층 사람들이 있는데 이미 난리가 났다”고 최근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어 “차라리 좋은 걸 들고 왔으면 ‘집들이 왔구나’ 할텐데 생수를 들고 왔잖나. 약간 자주 드나드는 사람처럼 보인 거다”라며 “그 사람들은 ‘불쌍해’ ‘어떡해. 집에 드나들더니 다른 사람이랑 결혼한다’고 할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슬리피의 결혼식 때 별다른 이벤트는 없냐는 질문에 “드레스라도 잡으려고 한다. 제 지분이 많다”고 답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이국주가 음식을 잘하니까 결혼식 잔치음식을 하는 게 어떠냐”고 제안해 모두를 웃게 했다.

Read Previous

Joel Embiid는 Sixers가 그와 Ben Simmons 사이에서 선택해야한다고보고했습니다.

Read Next

푸틴 "미군 아프간 주둔 20년은 비극"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