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온택트로 만나는 우리음악 축제 ‘수림뉴웨이브 2021’ 10월 개최



코로나 시대, 온택트(Ontact)로 연결하는 우리음악 축제 ‘수림뉴웨이브 2021’이 오는 10월12일부터 14일까지 김희수아트센터에서 개최된다.

수림뉴웨이브는 2012년부터 시작된 ‘북촌뮤직페스티벌’의 새 이름으로 수림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우리음악 축제다. 한국 전통음악의 재해석, 재창조를 목표로 다양한 실험과 창작을 지원하고 실력 있는 신진 아티스트를 발굴한다는 취지 하에 기획됐다.

수림뉴웨이브 2021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온라인을 통한 공연 감상 방식의 비대면 축제로 진행된다. 10월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사전 공연 영상을 녹화해 10월 중 공개한다는 방침이다.

공연 무대는 수림뉴웨이브 추진위원단이 선정한 아티스트 작품들로 채워진다. 해금의 강지은, 민요&정가의 김보라, 타악의 방지원, 대금의 송지윤, 양금의 윤은화 등 5인으로 각자의 시선을 담아낸 창작 콘텐츠로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올해의 아티스트 5인은 출품작 외에도 축제 주제어인 ‘눈(핵심)’을 모티브로 한 창작곡도 선보인다. 수림뉴웨이브 2021의 주제인 ‘눈’은 판소리에서 하이라이트가 되는 대목을 지칭하는 ‘눈대목’을 뜻한다.

수림문화재단 관계자는 “신규 작품을 창작할 수 있는 역량과 지속적인 작품 활동 여부, 독창적인 작품세계 지향 등의 심사 요건을 만족시킨 5인의 아티스트와 함께 수림뉴웨이브 2021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전통음악 예술가들의 서포터즈인 수림뉴웨이브를 통해 많은 아티스트들이 힘을 얻고 전통음악을 사랑하는 관객에게 위로와 감동을 전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수림뉴웨이브 2021 홍보 영상은 재단 및 축제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ad Previous

Eagles, 분석과 함께 초기 53인 로스터 발표

Read Next

일본 500억 달러 국방 예산 공개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