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실화탐사대’ 래퍼 쿼카더랩·우버데프의 불법 촬영 진실 공방



불법 촬영 의혹 두 래퍼의 사연이 공개된다.

오늘(21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되는 MBC ‘실화탐사대’는 불법 촬영 의혹을 둘러싸고 상반된 의견을 공개한다.

래퍼들에게는 정상에 오를 기회나 다름없는 힙합 경연 프로그램. 올해도 어김없이 수많은 힙합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그런데 이 프로그램에 남들과 다른 이유로 지원한 사람이 있다. 그는 뮤직비디오 감독 겸 래퍼인 쿼카더랩. 그의 지원 영상에는 한 래퍼를 성범죄자라고 고발하는 충격적인 내용이 담겨있었다. 과연 쿼카더랩이 지목한 래퍼는 누구일까.

사건은 작년 6월, 뮤직비디오 촬영 장소였던 제주도의 한 리조트에서 일어났다. 함께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던 쿼카더랩과 우버데프. 촬영 후 장비를 정리하던 쿼카더랩은 뜻밖의 장소인 파우더 룸에서 소형 카메라를 발견했다. 카메라에 담긴 영상은 뮤직비디오에 참여한 여성의 모습이 찍혀있었다. 이를 확인한 쿼카더랩이 우버데프를 범죄자로 고발하게 된 것이다. 정말 불법 촬영이 이루어졌던 것일까.

제작진은 범죄자로 지목된 우버데프를 만나 당시 상황을 들어봤다. 카메라가 켜진 줄 모르고 그 자리에 놨다는 우버데프. 쿼카더랩이 말도 안 되는 얘기를 하고 있다고 억울함을 호소한다. 두 사람은 같은 시간, 같은 장소에 있었지만 다른 기억을 가지고 있다. ‘실화탐사대’는 엇갈리는 이들의 진술을 확인하기 위해 뮤직비디오를 촬영한 장소를 찾아가 사건 당시 동선부터 소형 카메라가 발견되었던 그 순간까지 현장검증을 실시했다. 1년 만에 찾은 현장. 이들의 기억은 어떨까.

제작진은 두 사람의 뮤직비디오 촬영 원본과 쿼카더랩이 불법 촬영물이라고 주장한 영상을 분석하는 도중 또 다른 사실을 발견했다. 잡힐 듯 잡히지 않는 그날의 진실. ‘실화탐사대’에서 두 래퍼의 불법 촬영 의혹을 집중 취재했다.

Read Previous

Sixers의 2021-22 일정 분석

Read Next

케이프 메이의 10대 인명 구조원이 보트가 전복되어 중상을 입었습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