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레반 기자회견 "여성 인권 존중할 것"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아프가니스탄을 장악한 후 가진 첫 기자회견에서 여성 인권을 존중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자비훌라 무자히드 탈레반 대변인은 17일 수도 카불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탈레반에 맞서 싸운 사람들에게 보복하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무자히드 대변인은 여성 인권과 관련해 이슬람 법의 틀 안에서 이들의 권리를 존중할 것이라며 여성의 취업과 교육도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탈레반 대변인은 다만, 의복 규율과 사회 활동 등 어느 정도 수준에서 여성 권리가 존중될 것인지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습니다.

또 과거 알카에다 등 테러조직이 지난 2001년 테러를 감행할 때 아프가니스탄을 이용한 것 처럼 테러리스트들이 자국을 활용하지 못하게 할 것이라고 무자히드 대변인은 덧붙였습니다.

한편, 미 국방부는 수 천 명의 인원이 카불 공항을 통해 대피하는 과정에서 탈레반과 소통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또 현장에서 탈레반이 적대적인 행동을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AP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스테이씨 윤·재이 콘셉트 포토, 청순+우아 비주얼 ‘시선 강탈’

Read Next

USGA 직원이 메리온 골프 클럽 토너먼트를 포함해 US 오픈 티켓을 훔쳐 100만 달러를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