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아시아나항공, 2분기 영업이익 949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흑자 전환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한 분기 만에 영업이익 흑자 전환을 이뤘다.

아시아나항공은 17일 국제회계기준(K-IFRS) 별도 재무제표 기준으로 2분기 매출 9335억원, 영업이익 949억원을 달성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2분기 매출액은 14%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7.5% 감소했다.

2분기 매출액 증가의 주요 요인으로는 화물 부문 매출 증가 때문이다. 화물 사업 매출은 전년대비 11% 증가한 7082억원을 달성했고, 이는 분기 기준으로 역대 최대 실적이다. 지역별로는 ▲미주 ▲동남아 ▲일본 노선이 전년대비 각각 13%, 33%, 23% 증가해 화물 매출 호실적을 견인했다.

여객부문은 국내 여행객 수요 증가에 따라 ▲국내선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1% 상승한 645억원을 달성해 실적에 기여했다. 백신 접종율 증가에 따른 국제 관광시장 회복에 대비해 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국제선 노선 현황을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 항공업계가 어려운 와중에 흑자를 달성한 것은 무급휴직과 임금반납을 이어가고 있는 임직원의 헌신적인 노력 덕분이다” 며 “트래블 버블 시행과 백신 접종율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여행 수요 재개에 대비해 만반의 준비를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Read Previous

Eytan Shander: Jalen Hurts and Co.가 프리시즌 개막전에서 어떻게 플레이하든 이글스에게 인내심을 가져주세요.

Read Next

[오병상의 코멘터리] 아프간 전쟁..미국 정치의 연장이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