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에 그을린 차량 666대…천안 주차장 승합차 폭발 순간 [영상]


11일 충남 천안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승합차가 폭발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11일 충남 천안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승합차가 폭발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11일 충남 천안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출장 세차 차량(스타렉스)이 폭발하며 화재가 발생해 차량 600여대가 피해를 입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화재로 인한 차량 피해액은 10억원이며, 부동산 피해액은 9억원이다. 
 
현재까지 파악한 피해 자동차는 차량 666대로 집계됐다.

 11일 충남 천안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승합차가 폭발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11일 충남 천안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승합차가 폭발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화재는 지난 11일 오후 11시 9분쯤 천안 서북구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발생했다. 당시 CCTV에는 출장 세차 영업용 승합차(스타렉스)에서 불이 시작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주차된 승합차는 ‘펑’하고 폭발하면서 화염에 휩싸였다. 
 
승합차 운전석에서 내린 출장 세차 업체 직원(30대 남성)은 뒤늦게 불을 발견하곤 휴대전화를 만지며 차량 앞을 분주히 오갔다. 
그 사이 차량 불길은 더 거세졌다. 이날 화재로 직원은 온몸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고, 주민 14명은 연기를 마셔 병원 치료를 받았다. 이 화제로 주민 70여명이 대피했다.

 
불은 소방관 384명과 소방차 50여대가 투입돼 3시간 만에 꺼졌다. 이날 화재 여파로 아파트에 단수까지 빚어져 인근 주민들이 생수를 공급하기도 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원과 합동 조사를 진행 중이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Read Previous

아이티, 7.2강진 발생…사망자 300명 넘어 

Read Next

혜성교회 “즐거운 맞춤형 사역, 다음세대 키운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