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男개인 김우진, 1점차로 8강서 탈락 ‘한국 양궁 모두 종료’



  • ⓒ연합뉴스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한국 양궁의 마지막 주자 김우진이 8강에서 탈락하며 한국 양궁의 행보는 모두 종료됐다.

김우진은 31일 오후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8강전에서 당즈준(대만)을 상대로 4-6(28-28 27-29 28-27 28-28 27-28)으로 패하며 4강 진출에 실패했다.

16강에서 카이룰 모하마드(말레이시아)를 9발 연속 10점을 쏘며 6-0(30-27 30-27 30-29)으로 제압하고 8강에 올랐다.

1세트는 서로 28-28로 1점씩 나눠 가졌다. 2세트는 당즈준이 10,10,9를 쏘며 27점을 쏜 김우진을 압도하며 균형을 깼다.

3세트는 김우진이 10점, 9점, 9점을 쐈고 당즈준은 3발 모두 9점을 쏘며 김우진이 승리하며 다시 세트스코어 3-3이 됐다.

4세트는 28-28 동률을 이루며 4-4 동점으로 5세트까지 갔다. 5세트에서 승리하는 이가 4강진출. 비기면 슛오프다. 김우진은 8점과 9점을 쐈지만 당즈준은 10점과 10점을 쏘며 압도했다. 결국 당즈준은 마지막 화살을 8점을 쏘며 결국 한점차로 당즈준이 승리했다. 딱 한점이 가른 아쉬운 패배였다.

Read Previous

보고서: Phillies는 마감된 거래에서 Freddy Galvis를 다시 데려옵니다.

Read Next

최신 투자 배치 후 Gopuff의 가치는 150억 달러로 상승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