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배우 이서엘, bnt 화보서 다채로운 모습 선보여



배우 이서엘이 최근 bnt 화보 촬영을 통해 색다른 모습을 다채롭게 선보이며 주목 받았다.

이서엘은 옐로 드레이프 원피스로 우아함을, 뷔스티에 슬릿 드레스로 글래머러스한 실루엣을 과시했다. 러플 디테일의 오렌지 플리츠 의상도 멋스럽게 소화했다.

작년 OCN ‘루갈’에서 얼굴을 알린 신예 이서엘은 바로 이어서 KBS2 ‘본어게인’의 히스테릭한 아티스트 백상아 역으로 시청자들을 단숨에 매료시켰다.

이서엘은 “누구나 멀티 페르소나가 형성돼 있듯 나 역시 복수 자아가 존재한다. 그중 한 인격이 작품의 캐릭터와 비슷하면 마음이 간다. ‘본어게인’의 백상아는 여자로서의 집착적 자아가 나와 닮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작중 캐릭터에 스스로 동화되려고 노력한다. 대본을 읽을수록 대사도 한결 자연스러워지고 상황에 대한 몰입감이 생긴다”고 덧붙였다.

2년차 연기자인 그녀는 “다른 배우들의 액션신이 항상 부러웠다. 향후 제의가 들어왔을 때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현재 액션 트레이닝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 영화 ‘동방불패’와 같은 판타지 무협 액션에도 도전해보고 싶다. 요즘 들어 아이들이 너무 예뻐 보여서 싱글맘 캐릭터도 시도해 보고 싶다”며 당찬 의욕을 보였다.

이어 “연기자는 대중의 사랑을 받는 직업임이 틀림없다는 걸 배우고 느꼈다. 아직 부족하더라도 최선을 다하면 진실된 마음을 대중도 알아주시리라 생각한다. 그 가치를 항상 기억하고 나누면서 더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주병진, 사우나서 폭행 시비…검찰 송치

Read Next

와튼 대학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이 MBA 등록에서 남성을 제치고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