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카드 전소민, SNS에 의미심장한 글 “둥글기만 하면 이리저리 차여”



  • 전소민 인스타그램

그룹 카드 전소민이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전소민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책 속 구절을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둥글둥글 착하게 살면 되는 줄 알았다. 세상은 그렇지 않았다. 둥글기만 하면 이리저리 차여 여기저기 굴러다녔다. 조금은 각질 필요도 있어야 한다”란 내용의 글이 적혀 있다.

책 속 구절을 통해 자신의 심경을 간접적으로 드러낸 것으로 보여 숨은 의미에 관심이 집중됐다.

한편 전소민은 그룹 퓨리티를 거쳐 2015년 8월 에이프릴의 리더로 데뷔했으나 3개월 뒤 탈퇴했다. 당시 에이프릴은 추가 멤버 영입 없이 5인조로 재편해 활동한다고 밝혔다.

전소민은 2016년 혼성그룹 카드 멤버로 재데뷔해 활동 중이다.

Read Previous

안보리,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연임 지지

Read Next

시진핑, 선글라스에 노마스크 시찰 “中 건국 100년 더 강해질 것”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