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박나래, 신동엽 ‘성희롱 논란’ 간접 언급에 진땀…”맘고생 다이어트”



  • JTBC ‘제57회 백상예술대상’

개그우먼 박나래가 신동엽의 ‘성희롱 논란’ 언급에 진땀을 흘렸다.

박나래는 13일 열린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유재석과 함께 TV부문 예능상 시상자로 등장했다.

이날 신동엽은 예능상 후보에 나란히 오른 유재석과 덕담을 주고받은 뒤 박나래를 향해 “저랑 같이 프로그램을 하기 때문에”라며 말문을 열었다.

신동엽은 “(박나래가) 그동안 여러 가지 다이어트 방법을 시도했는데 다 실패하고 최근에 겨우 맘고생 다이어트로 살이 많이 빠졌다”며 최근 있었던 박나래의 성희롱 논란을 간접 언급했다.

신동엽의 말에 잔뜩 긴장한 박나래는 진땀을 흘리며 “과학을 이기는 게 따로 있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박수를 부탁한다는 신동엽의 말에 관객석에서 박수 소리가 나오자 고개를 숙여 인사한 뒤 “두 분의 훈훈한 말씀, 저도 진땀이 난다”고 말했다.

앞서 박나래는 한 웹예능에서 남성 인형을 만지며 수위 높은 발언을 하고, 인형의 사타구니 쪽으로 팔을 밀어넣는 등의 행동을 해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박나래의 성희롱 논란과 관련해 고발을 접수하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Read Previous

6 월에 필리스 게임이 돌아올 수있는 만원 관중

Read Next

예성 5월 10일 제100회 정기총회…신임 총회장 이상문 목사 선출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