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일본·프랑스 규슈에서 첫 연합훈련

미국과 일본, 프랑스가 11일 일본 남서부 지역에서 중국의 위협에 맞서 사상 첫 합동 군사 훈련을 했습니다.

일본 육상자위대와 미국 해병대, 프랑스 육군은 규슈에서 낙도 상륙과 시가지 전투 등 11~17일까지 1주일간 연합 훈련을 진행합니다.

일본 내에서 미국과 일본, 프랑스가 함께 훈련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호주 해군 함정도 3국의 지상군 300명과 실시하는 해상 훈련에 참여합니다. 

일본은 이번 훈련에서 해양 진출을 강화하고 있는 중국을 견제하고 자국의 낙도 방어 능력을 높이는 것을 최대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또 일본은 인도-태평양 지역에서의 활동을 넓히기로 한 유럽과  더 긴밀한 관계를 이끌어 낸다는 계획입니다.    

프랑스 해군 관계자는 ‘AFP’ 통신에 연합 해상 훈련에는 4개국 함정 11척이 참여한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은 남중국해 주변을 따라 ‘9단선’을 긋고 이 해역의 90%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앞서 일본은 유럽 측과 합동 군사 훈련을 거의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영국 항공모함과 독일 호위함이 올해 말 인도-태평양 지역에 파견될 것으로 보입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Pennsylvania의 Blue Mountain Resort가 Camelback 운영자에 의해 관리된다고 보고서에 따르면

Read Next

"무단결근땐 2000만원"…투자하라더니 PC방 노예로 부렸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