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김창열, 이하늘 폭로에 “좋지 않은 상황 있었지만…억측 자제해주길”



  • 사진=스포츠한국DB

그룹 DJ DOC 김창열이 이하늘의 폭로에 직접 입장을 밝혔다.

김창열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이 되신 이현배 님의 삼가 명복을 빈다. 추모와 애도를 표해야 하는 시간에 이런 입장문을 내게 돼 송구스러운 마음을 전한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DJ DOC는 1994년 데뷔 이후 많은 시간을 서로 의지하고 함께하며 성장해 온 그룹이다. 이 과정 속에서 함께 비지니스를 진행하기도 했었고 좋지 않았던 상황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고인을 떠나보내는 슬픔이 가시지도 않은 채 오래전 일을 꺼내기엔 조심스러운 상황”이라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혼란스럽고 애통한 시기인 만큼 억측과 추측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이하늘의 동생이자 45RPM의 멤버인 이현배는 지난 17일 제주 서귀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족은 정확한 사인과 사망 시점을 조사하기 위해 경찰에 부검을 의뢰했다.

비보가 전해진 이후 김창열은 자신의 SNS에 “R.I.P 친구야 하늘에서 더 행복하길 바라”라는 글을 올리며 추모했다. 이에 이하늘은 “네가 죽인거야, XXX야”라는 댓글을 남겨 그 내막에 관심이 쏠렸다.

  • 사진=김창열 인스타그램

이와 관련해 이하늘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현배가 객사한 건 김창열 때문”이라며 그간 금전 문제로 인한 갈등이 있었다고 폭로해 파장을 일으켰다.

김창열입니다.

우선, 고인이 되신 이현배 님의 삼가 명복을 빕니다.

추모와 애도를 표해야 하는 시간에 이런 입장문을 내게 되어 송구스러운 마음을 전합니다.

DJ DOC는 1994년 데뷔 이후 많은 시간을 서로 의지하고 함께하며 성장해 온 그룹입니다.

이 과정 속에서 함께 비지니스를 진행하기도 했었고 좋지 않았던 상황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고인을 떠나보내는 슬픔이 가시지도 않은 채 오래전일을 꺼내기엔 조심스러운 상황입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혼란스럽고 애통한 시기인 만큼 억측과 추측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다시 한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Read Previous

영남지역장로회 제14회 정기총회, 회장 이민호 장로

Read Next

IAEA “이란, 농도 60% 우라늄 농축 시작”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