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군함 타이완해협 통과…중국 반발

미국 해군은 25일 유도 미사일 구축함 ‘커티스 윌버’함이 타이완해협을 통과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7함대 조 케일리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에 대한 미국의 약속 증명을 위해” 이번 작전이 이뤄졌다고 말했습니나다.

케일리 대변인은 “미군은 국제법이 허용하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계속해서 비행·항해 작전을 펼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미 군함의 타이완 해협 통과는 일상적인 임무 수행 차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지난 4일에는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처음으로 이지스 구축함 존 S 매케인함(DDG 56)이 타이완 해협을 통과했습니다.  

한편 중국 외교부는 이번 항해와 관련해 “미국은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중국은 계속해서 경계 태세 유지와 언제든지 모든 위협과 도발에 대응할 준비가 돼 있으며 국가의 주권과 영토를 확고히 지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지난해 타이완 해협을 13차례 통과했습니다. 이에 중국은 미국이 이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해친다며 자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궁금한 이야기 Y’ 임산부 사칭남 ‘솔이곤듀’ 지인 증언 “저희 누나한테 엉덩이 만져도 되냐고…”

Read Next

새에덴교회 “오늘은 튤립주일, 예배의 봄 오길 기도합니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