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백악관 "중국 동계올림픽 참가 결정 안내려"

미국 백악관은 2022년 중국 동계 올림픽 참가 여부에 대한 ‘최종 결정’을 아직 내리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25일 기자회견에서 공화당 의원들이 내년 올림픽 참가 보이콧을 요구한 것과 관련해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사키 대변인은 올림픽 참가 여부는 검토중이며, 우리는 미국 올림픽 위원회의 지침을 따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사키 대변인은 중국 올림픽 참가에 대한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인권 옹호 단체와 미 의원들은 중국이 신장 지역의 위구르족 이슬람교도들을 상대로 집단 학살을 자행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들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중국의 올림픽 개최를 취소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니키 헤일리 전 유엔 미 대사는 미국의 내년 올림픽 개최 참가를 거부했습니다. 헤일리 전 대사는 오는 2024년 공화당의 대권 주자로 꼽히는 인물입니다.

최근 서방 국가들에서는 위구르족 탄압에 대한 비판과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불참 해야 한다고 발표했습니다.

한편 중국 정부는 위구르족의 인권을 탄압했다는 일각의 발언과 관련해 그런 사실이 없다며 부인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50만년간 꿈틀대는 에트나 화산…일주일째 시뻘건 용암 줄줄

Read Next

“충분히 준비하고 경제적 대안 가지고 개척하라”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