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한국:지연, SNS로 살해 협박 받아 경찰에 수사 요청…”모든 증거 수집 중”



  • 지연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배우 지연이 신원 미상의 인물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아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24일 지연 소속사 파트너즈파크 측은 “현재 지연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트위터 및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적으로 여러 차례 살해 협박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현재 모든 증거를 수집 중에 있으며 지연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경찰에 정식으로 수사 요청을 한 상황”이라고 알리고, “심적 충격이 클 지연의 상황을 염려해 심리적 안정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연을 향한 살해 협박 건은 서울 성동경찰서에 접수된 상태로, SNS를 통해 협박 글을 올린 인물의 계정은 정지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연은 그룹 티아라 멤버로 활동했으며 ‘공부의 신’ ‘정글피쉬2’ ‘미스 리플리’ ‘드림하이2’ ‘트라이앵글’ ‘너의 노래를 들려줘’ 등 드라마를 통해 연기자로도 활동했다.

Read Previous

“트럼프 재선 예언한 그들은 거짓 예언자인가?” : 국제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Read Next

이성윤의 반격···윤석열 장모 추모공원 의혹 재수사 칼 뺐다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