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수도권 홍수 대피령

20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 전날 밤부터 내린 폭우로 홍수가 일어나, 남부와 동부에서 1천300만 명 이상 대피했습니다.

19일 밤부터 장시간 폭우가 이어지면서 끄망지역 주택가와 탄중바랏 기차역 주변, 자카르타 동부 폰쫄지역, 끄본즈룩 지역 등에 큰 물난리가 났다고 현지 매체들이 전했습니다.

주요 대중 교통 운행이 중단된 가운데, 자카르타 경찰은 시내 곳곳의 주요 도로가 침수돼 교통 혼잡을 빚고 있다며 우회도로 이용을 권고했습니다. 지역 당국은 수도권 내 200 곳 넘는 지역이 이번 홍수의 영향을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1m80cm까지 물이 차오른 것으로 보도됐습니다.

앞서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BMKG)은 18일부터 21일까지 폭우가 예상된다며 자카르타 수도권을 비롯해 자바섬 전체에 경보를 발령한 바 있습니다.

이번 물난리로 인한 인명 피해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수 많은 주택과 차량이 침수됐으나 이날(20일)도 계속 비가 내리고 있어 정확한 집계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파악됩니다.

인터넷 사회연결망에는 피해상황을 담은 사진과 동영상 등이 ‘홍수'(#banjir) 해시태그를 달고 속속 올라오고 있습니다.

이번 홍수는 작년 1월 1일 자카르타 수도권에 발생한 물난리 이후 최대 규모라고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이 주일의 설교] 인생의 풍랑을 이기는 믿음(막 4:35~41)

Read Next

‘국보법 위반 3년 투옥’ 김성윤 목사 “염안섭 원장 민·형사 고소” : 교계교단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