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링컨 미 국무 "WHO에 2억 달러 이상 지원할 것"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17일 이달 말까지 세계보건기구(WHO)에 2억 달러 이상을 내겠다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국무장관은 이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WHO 지원금과 관련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WHO 회원국으로서 재정적 의무 조치이고 WHO가 펜데믹 대응에 필요한 지지를 받고 있다는 걸 보여준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모든 나라가 자신의 몫을 해야 하고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에 기여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전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7월 WHO에 탈퇴를 공식 통보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WHO가 중국 편향적이라고 비난하면서, 지난해 6천200만 달러 규모의 지원금도 내지 않았습니다.

한편 조 바이든 행정부는 취임 이후 트럼프 전 대통령의 결정을 뒤집고, WHO에 재가입을 선언했습니다.

VOA 뉴스

Read Previous

스포츠한국:’시지프스’ 첫방부터 휘몰아친 전개…슈트케이스 연 조승우, 어떤 비밀 마주할까

Read Next

제 102주년 삼일절 기념식 March 1st Independence Movement Day Ceremony

Don`t copy text!